메뉴 건너뛰기

볼더한인교회 자유게시판입니다.

"내가 그를 십자가에 못박겠어!!"

2010.08.27 11:07

블루리버 조회 수:72887 추천:1

드디어 개강 한주가 지났습니다.

지난 여름 내 살떨리게 놀았더니, 개강을 하고 강의를 하는 제 모습이 신기할 정도로 새롭네요.

 

오늘 아침도 이번주 마지막 수업을 향해 강의실로 걸어가고 있었습니다.

제가 강의하고 있는 Visual Art Center 건물 앞을 지날때 한 여학생이 커다란 베너에

"Belive in Jesus Christ, Not Church"

라고 쓰고,

주 예수의 죽으심과 부활하심을 처절할 정도로 큰 목소리로 외치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리고는 수업에 들어갔다가 한시간 후에 다시 그 자리를 지나쳤죠.

그런데 그 여학생이 아직도 그 자리에서 "예수님이 너를 위해 십자가에 못박혀 돌아가셨다" 라고 외치고 있더군요.

 

그 여학생을 막 지나칠려는 차에 제 등뒤로 한 남학생의 목소리가 들립니다.

"I would nail him!"

 

순간 그 여학생을 다시 올려다 보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그녀는 여전히 큰 목소리로 "미국 교회와 예수 믿는 것은 같지 않다!"고 목소리 높여 외쳤습니다.

그러나 가까이서 본 그녀의 눈에, 그 남학생의 목소리를 듣자마자 눈물이 맺히는 것을, 저는 분명히 보았습니다.

 

이제 "예수 천당, 불신 지옥" 이라는 말로는 전도가 되지 않는 시대라고 합니다.

"기독교"가 "개독교"라는 소리를 듣습니다.

철저하지 않으면, 나도 "개독교인"이란 소리를 들을 지 모른다는 위기가 마음속을 스칩니다.

 

나의 삶을 돌아보면.

주님을 따르고 싶다고 하면서, 실제로는 순간순가 주님께 등돌리며 나와 내 가족의 욕심을 채우기 위해 주님을 이용하고,

얼마나 많이 주님을 십자가에 못박고 사는지요.

 

오늘따라 "I would nail him!" 이라고 소리치는 그 학생의 목소리가 유난히 마음을 저밉니다.

어쩌면 의도하지는 않았지만, 내가 주님을 못박고 살아가는 사람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아래 목사님도 말씀하셨듯이.

그렇게 우리를 위해 죽으신 예수님..진 밖에서 우리를 진 안에 살게하신 예수님.

그 값없는 사랑에 빚진자로서..얼마나 철저하게 크리스쳔으로 살기 위해 몸부림쳐야하는지.

 

나의 이 "어정쩡한" 태도를 회개합니다.

지난번 수양회때 손희영 목사님께서 말씀하셨듯이,

항상 회개하고도 변하고도 변하지 않는 나의 이 죄된 모습의 근원을 깊이 "묵상"하는 가운데,

징그러울 정도로 반복되는 나의 이 회개가

정금과 같이 순결한 주님의 자녀가 되는 초석이 되기를 간절히 기도해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주일학교 온라인 수업 시작(4/12부터) Joon 2020.04.05 358
공지 COVID-19로 인한 온라인 예배 안내(3/13부터) Joon 2020.03.15 468
48 안녕하세요 [1] 주영은 2011.09.13 82207
47 목사님 설교에 대한 질문 [1] 이준성 2011.08.30 81424
46 2011년 가을 학기에 처음 오시는 분들께 Pastor Hwang 2011.08.14 73738
45 자료: Boulder Campus Parking Map Pastor Hwang 2011.08.14 86125
44 볼더 방문자들께 긴급 광고 Pastor Hwang 2011.07.12 82496
43 오사마 빈 라덴의 죽음 [1] 김재유 2011.05.02 82067
42 윌리엄 왕자와 케이트 공주의 결혼식 김재유 2011.05.02 82408
41 볼자모 모임 황재옥 2011.04.07 83013
40 Saint Patrick's Day 김재유 2011.03.17 71791
39 뒷북.. [1] 김종현 2011.02.24 70311
38 성경에서의 정의와 공의 [2] dahng woo 2011.01.26 89560
37 이공계 학생이 읽어야 할 글 2탄 김종현 2010.11.11 70462
36 리눅스 책 필요하신 분 김종현 2010.11.02 70370
35 안녕하세요! 잘 지내고 계시죠? [1] file Kyung 2010.10.31 73703
34 할로윈 데이에.. [1] 김종현 2010.10.13 70368
33 이공계 학생이 반드시 읽어야 할 내용입니다. [2] 김종현 2010.10.12 70139
32 옥한흠 목사, 그를 넘어야 그를 살린다 Pastor Hwang 2010.09.30 70500
31 수양회 말씀... 올라왔네요 Pastor Hwang 2010.09.16 70117
30 추석? Pastor Hwang 2010.09.14 70528
29 안녕하세요! 마기환, 박주연 가정입니다. [9] 박주연 2010.09.14 75704
Copyright 1993-2014 Boulder Korean Church.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