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볼더한인교회 자유게시판입니다.

고난주간 둘째날 묵상 4/16/2019

2019.04.16 06:15

Joon 조회 수:3084

고난주간을 맞아 목요일(4/18)까지 5시30분에 모여 새벽예배를 드리고 있습니다.

이 시간에 함께 나눈 성경 말씀과 설교/묵상의 main point를 올려드립니다.

설교 음성 파일은 <교우들만의 공간> - <새벽예배>에 가시면 들으실 수 있습니다.

(회원가입 및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

BKC 고난주간 새벽예배 4/16/2019 <우리를 더욱 이해하시려고> 마26:36-41


성경본문: 

36 그 때에 예수께서 제자들과 함께 겟세마네라고 하는 곳에 가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내가 저기 가서 기도하는 동안에, 너희는 여기에 앉아 있어라." 37 그리고 베드로와 세베대의 두 아들을 데리고 가서, 근심하며 괴로워하기 시작하셨다. 38 그 때에 예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내 마음이 괴로워 죽을 지경이다. 너희는 여기에 머무르며 나와 함께 깨어 있어라." 39 예수께서는 조금 더 나아가서, 얼굴을 땅에 대고 엎드려서 기도하셨다. "나의 아버지, 하실 수만 있으시면, 이 잔을 내게서 지나가게 해주십시오. 그러나 내 뜻대로 하지 마시고, 아버지의 뜻대로 해주십시오." 40 그리고 제자들에게 와서 보시니, 그들은 자고 있었다. 그래서 베드로에게 말씀하셨다. "이렇게 너희는 한 시간도 나와 함께 깨어 있을 수 없느냐? 41 시험에 빠지지 않도록, 깨어서 기도하여라. 마음은 원하지만, 육신이 약하구나!”


참고본문: 

히4:11 그러므로 우리는 이 안식에 들어가기를 힘씁시다. 아무도 그와 같은 불순종의 본을 따르다가 떨어져 나가는 일이 없도록 해야 하겠습니다. 12 하나님의 말씀은 살아 있고 힘이 있어서, 어떤 양날칼보다도 더 날카롭습니다. 그래서, 사람 속을 꿰뚫어 혼과 영을 갈라내고, 관절과 골수를 갈라놓기까지 하며, 마음에 품은 생각과 의도를 밝혀냅니다. 13 하나님 앞에는 아무 피조물도 숨겨진 것이 없고, 모든 것이 그의 눈 앞에 벌거숭이로 드러나 있습니다. 우리는 그의 앞에 모든 것을 드러내 놓아야 합니다. 14 그러나 우리에게는 하늘에 올라가신 위대한 대제사장이신 하나님의 아들 예수가 계십니다. 그러므로 우리의 신앙 고백을 굳게 지킵시다. 15 우리의 대제사장은 우리의 연약함을 동정하지 못하시는 분이 아닙니다. 그는 모든 점에서 우리와 마찬가지로 시험을 받으셨지만, 죄는 없으십니다. 16 그러므로 우리는 담대하게 은혜의 보좌로 나아갑시다. 그리하여 우리가 자비를 받고 은혜를 입어서, 제때에 주시는 도움을 받도록 합시다.


  • 하나님의 때를 눈앞에 둔 예수님의 심정은 어떠했나요?
  • 왜 굳이 하나님 아들의 연약한 모습을 보여주는 것일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주일학교 온라인 수업 시작(4/12부터) Joon 2020.04.05 1522
공지 COVID-19로 인한 온라인 예배 안내(3/13부터) Joon 2020.03.15 1694
28 "틀에 갖힌 사고에서 벗어나는 방법" [1] file 김종현 2010.09.07 70835
27 이은걸/양현정/모음이네 가정 환송회 (9월 11일 오후 5시, Golden, CO) 김재유 2010.09.07 70832
26 김선교사님으로부터 황목사 2010.09.05 70335
25 기도 부탁 Pastor Hwang 2010.09.04 71145
24 기쁨을 !! Pastor Hwang 2010.09.02 70624
23 캠퍼스 기도회 Pastor Hwang 2010.09.01 70586
22 2009년 크리스마스 칸타타 일부 김재유 2010.09.01 70494
21 2009년 크리스마스 축하 행사 - 주일학교 아이들의 합창 김재유 2010.09.01 70484
20 2009년 크리스마스 축하 행사 - 주일학교 바이올린 연주 김재유 2010.08.30 74246
19 자료실 운영위원회 글쓰기 권한 없음? [1] 김재유 2010.08.30 74125
18 "내가 그를 십자가에 못박겠어!!" [1] 블루리버 2010.08.27 73240
17 성윤이의 율동 (2009년) 김재유 2010.08.27 73574
16 새벽노트--진 밖으로 Pastor Hwang 2010.08.27 74177
15 '수양회 기간 동안 손희영 목사님 말씀 다시 듣기'를 준비 중에 있습니다. 이준성 2010.08.26 73853
14 생각보다 저조한.. 김종현 2010.08.26 73574
13 칠레 광산 갱도 쉘터에 갇혀있는 33명을 위해 기도합니다 [1] Pastor Hwang 2010.08.25 73780
12 호.... 기헌 2010.08.24 73842
11 고생 많았습니다 winter rain 2010.08.24 75056
10 iphone, ipad용 동영상도 잘 나와요.. 이준성 2010.08.24 80331
9 오호... rachel 2010.08.23 80193
Copyright 1993-2014 Boulder Korean Church. All rights reserved.